▒ 인연지기와 함께하는 불교이야기 - 참 좋은 인연..!! ^^ ▒▒▒
날마다좋은날.^^

HOME 불교이야기 스님이야기  
  불교칼럼
  산사의 편지
  오직 모를 뿐
  부처님 말씀
  스님이야기
  맑은이야기

구분 법정 | 지허 | 현진 | 능인 | 명정 | 서암 | 성전 | 법상 | 텐진갸초 | 隨處作主 | 기타.,etc |
법정 : ▒ 행복의 비결
세상과 타협하는 일보다 더 경계해야 할 일은
자기 자신과 타협하는 일이다.
스스로 자신의 매서운 스승 노릇을 해야 한다.

우리가 일단 어딘가에 집착해 그것이 전부인 것처럼 안주하면
그 웅덩이에 갇히고 만다.
그러면 마치 고여 있는 물처럼 썩기 마련이다.

버리고 떠난다는 것은 곧 자기답게 사는 것이다.
자기답게 거듭거듭 시작하며 사는 일이다.
낡은 탈로부터, 낡은 울타리로부터,
낡은 생각으로부터 벗어나야 새롭게 시작할 수 있다.

아무리 가난해도 마음이 있는 한 나눌 것은 있다.
근원적인 마음을 나눌 때
물질적인 것은 자연히 그림자처럼 따라온다.

그렇게 함으로써 내 자신이 더 풍요로워질 수 있다.
세속적인 계산법으로는 나눠 가질수록
내 잔고가 줄어들 것 같지만
출세간적인 입장에서는 나눌수록 더 풍요로워진다.

물질적인 풍요 속에서는 사람이 타락하기 쉽다.
그러나 맑은 가난은 우리에게
마음의 평안을 가져다주고 올바른 정신을 지니게 한다.

행복의 비결은 필요한 것을 얼마나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불필요한 것에서 얼마나 자유로워져 있는가에 있다.

'위에 견주면 모자라고
아래에 견주면 남는다'는 말이 있듯
행복을 찾는 오묘한 방법은 내 안에 있다.

하나가 필요할 때는 하나만 가져야지 둘을 갖게 되면
애초의 그 하나마저도 잃게 된다.
그리고 인간을 제한하는 소유물에 사로잡히면
소유의 비좁은 골방에 갇혀 정신의 문이 열리지 않는다.
작은 것과 적은 것에 만족할 줄 알아야 한다.
그것이 청빈의 덕이다.

우주의 기운은 자력과 같아서,
우리가 일단 어두운 마음을 지니고 있으면
어두운 기운이 몰려온다고 한다.
그러나 밝은 마음을 지니고 긍정적이고 낙관적으로 살면
밝은 기운이 밀려와 우리의 삶을 밝게 비춘다.


- 글. 법정스님의 '살아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 中에서...

목록
번호분류        제목
288 기타.,etc   ◈ [법륜스님] 생명평화의 길을 묻다 - 법륜 스님 즉문즉설
법정   ▒ 행복의 비결
286 기타.,etc   ◈ [현묵스님] 스님들의 건강 비법
285 법정   ▒ 지혜로운 삶의 선택
284 법상   ♧ 즐거움은 결국 고통이다
283 법상   ♧ 어떤 욕심이 일어나고 사라지는가
282 법상   ♧ 사랑이 아니라 사랑의 인연일 뿐
281 법상   ♧ 천상과 지옥은 있는가?
280 법상   ♧ 집착은 기쁨이자, 근심
279 법상   ♧ 드러냄, 참된 관계의 시작
278 법상   ♧ 좋아하지도 싫어하지도 않으면
12345678927
검색
since 2000-2018 inyeon.org
사이트 소개 | 사이트맵 | 후원 | FAQ | 이메일무단수집 거부